본문 바로가기

  • 동요집 `빛과 바람의 유영`

  • TODAY1 | 통계

앨범소개

동요집 `빛과 바람의 유영` - 앨범 이미지

아티스트 계피

발매일 2019.04.07

앨범종류 정규|1CD

음악장르 가요 > 포크, 인디뮤직 l 동요 > 동요

기획사 계피

유통사 지니뮤직

    계피 동요집 [빛과 바람의 유영]

    사람들은 자신의 유년이 행복했다고 믿기를 좋아한다. 그래서인지 아이들을 대할 때도 그들이 단순하며 근심걱정 없다고 보는 경향이 있다. 어른의 복잡한 삶과는 달리 아이의 삶은 쉽고 그들의 감정은 얕다고 생각하곤 한다. 그러나 나를 들여다볼수록 어른인 나의 감정은 그 종류든, 강도든, 아이였을 때의 감정과 ...

    계피 동요집 [빛과 바람의 유영]

    사람들은 자신의 유년이 행복했다고 믿기를 좋아한다. 그래서인지 아이들을 대할 때도 그들이 단순하며 근심걱정 없다고 보는 경향이 있다. 어른의 복잡한 삶과는 달리 아이의 삶은 쉽고 그들의 감정은 얕다고 생각하곤 한다. 그러나 나를 들여다볼수록 어른인 나의 감정은 그 종류든, 강도든, 아이였을 때의 감정과 기본적으로 큰 차이가 없는 것 같다. 어쩌면 나를 이루는 가장 밑바닥의 핵심은 일곱 살 때 그대로가 아닌가 생각된다. 나는 내향적인 어린 아이였고, 빛과 바람 속에 유영하는 기분으로 있을 때 가장 충만했으며, 그 충만함에는 어딘지 가슴이 아린 데가 있었다. 지금도 그렇다.

    1920년대부터 80년대까지 만들어진, 내가 사랑했고 어린이 합창단을 하며 그리도 많이 불렀던 동요들은 아름다운 멜로디 속에 어떤 그림자를 담고 있다. 소식을 알 수 없이 헤어진 오빠(오빠생각), 꽃을 좋아했던 아버지에 대한 그리움(꽃밭에서), 나만 외떨어진 바보인 것 같은 외로움(개똥벌레), 생활고 때문에 아이를 홀로 남겨두고 일을 하는 엄마(섬집아기), 어쩌면 다시 갈 수 없는 황금빛 강변의 집(엄마야 누나야)이 그림자를 드리운다. 이 동요들이 만들어지던 시대와 지금은 사회적 상황이 달라졌고, 아이들의 경험도 그 때와는 많이 다르겠지만 어떤 방식으로든 그림자는 아이들의 빛과 바람 속에 남아있는 것 같다.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생각한다.

    오래 전부터 이 앨범을 만들고 싶었다. 차일피일 미루다가 어느 날 한 아이가 놀이터에서 친구들과 어울리지 못하는 모습을 보았다. 무슨 행사 때문인지 나머지는 전부 똑같이 아래위로 새빨간 옷을 입고 있었는데 혼자 옅은 분홍색 치마를 입고 있었다. 아이는 흙장난 하는 아이들 주변을 조금 맴돌다가 힘없이 벤치로 가 앉았다. 떨어진 꽃처럼 오도카니 있는 아이를 보며 나는 나의 어린시절을 생각했다. 그리고 그 아이에게 무엇인가라도 해주고 싶었다. 잘 적응할 줄 모르는 것은 너의 잘못이 아니라고 말해주고 싶었다. 누구라도, 혹은 어른이 되어서도 가끔은 그런 상황에 처한다고 말해주고 싶었다. 그 날부터 작업이 시작되었다.

    원곡의 정서와 주 멜로디를 가장 잘 살릴 수 있는 다섯 명의 편곡자들과 함께했다. 박성도(오빠생각, 반달), 서영호(노을), 안신애(옹달샘, 과수원길), 형광소년(구름), 홍혜림(개똥벌레, 섬집아기, 엄마야누나야)이 그들이다. 모두 자기 세계를 구축하고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아티스트들로, 각자의 감수성과 색깔을 노래에 또렷하게 덧칠해주었다. ‘2019’는 이 앨범에서 유일한 신곡이다. 동요는 아니지만 앨범을 대하는 내 마음을 잘 전할 수 있는 곡이어서 수록했다.

    커버의 그림에는 마음을 다친 아이가 홀로 숲에 소풍을 와 있다. 신록의 이파리와 꽃이 흩날리는 황홀한 풍경 속에서도 아이는 쓸쓸해 보인다. 소풍을 마치고 돌아갈 때 쯤은 아이가 빛과 바람의 힘으로 그림자도 버틸 수 있는 용기를 가졌으면 좋겠다. 그래서 집에 도착했을 때는 그 아이를 가족들이 꼭 껴안아 주었으면 좋겠다.

    - 계피


    기획, 제작, 프로듀싱: 계피
    공동 프로듀싱: 형광소년
    노래: 계피 (Track5 옹달샘 feat. 홍혜림)

    피아노, EP: 홍혜림
    나일론기타(Track3, 4, 8), 어쿠스틱기타(Track2, 5): 박성도
    나일론기타(Track6), 어쿠스틱기타(Track11): 형광소년
    일렉기타: 형광소년
    베이스: 이혜지
    아코디언: 김은옥
    바이올린: 주소영
    첼로: 이혜지
    콘트라베이스: 이동준
    트럼본: 박경건
    클라리넷: 허정민
    퍼커션, 드럼: 곽지웅

    레코딩, 믹싱, 마스터링: 민상용 (로그스튜디오)
    커버 그림: 휘리 (작품명 "숲으로의 도망1")
    아트워크: 김인우

    프로모션 & 매니지먼트: 당신의 여름(이소영, 이인규, 김혜원, 최해용, 노현애)


    01 꽃밭에서(1953)
    작사: 어효선 작곡: 권길상

    02 노을(1984)
    작사: 이동진 작곡: 최현규 편곡: 서영호

    03 오빠생각(1925)
    작사: 최순애 작곡: 박태준 편곡: 박성도

    04 개똥벌레(1987)
    작사, 작곡: 한돌 편곡: 홍혜림

    05 옹달샘(1935)
    작사: 윤석중 작곡: 독일 민요 편곡: 안신애

    06 구름(1933)
    작사: 윤석중 작곡: 홍난파 편곡: 형광소년

    07 과수원길(1972)
    작사: 박화목 작곡: 김공선 편곡: 안신애

    08 반달(1924)
    작사, 작곡: 윤극영 편곡: 박성도

    09 섬집아기(1950)
    작사: 한인현 작곡: 이흥렬 편곡: 홍혜림

    10 엄마야 누나야(1964)
    작사: 김소월 작곡: 김광수 편곡: 홍혜림

    11 2019
    작사: 형광소년, 계피 작곡: 형광소년

    12 봄(1948)
    작사: 오수경 작곡: 박재훈

    앨범소개 더보기

    수록곡

    1CD (12)

    동요집 `빛과 바람의 유영` 앨범 수록곡
    번호 곡정보 / 곡명 아티스트 추천 담기 영상 다운로드 원음
    1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2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3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4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5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6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7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8

    계피

    MP3
    9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10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11

    계피

    MP3
    12

    계피

    영상이 없습니다.
    MP3

    이 앨범의 아티스트

    계피

    계피

    여성 | 솔로

    가요 > 인디뮤직

    그 이유가 내겐 아픔이었네

    2019

    개똥벌레

    구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