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앨범소개

유령선 - 앨범 이미지

아티스트 모노반

발매일 2014.04.03

앨범종류 미니앨범(EP)|1CD

음악장르 가요 > 포크, 인디뮤직

기획사 모노반

유통사 Mirrorball Music

    포크씬의 새로운 움직임

    통기타와 첼로가 양쪽에서 서로 으르렁대며 자신들의 끼를 발산하고 그 가운데 드럼을 대신하는 카혼이 함께한다. 그 다소 생소한 조합의 연주 위에 day1의 무덤덤한 목소리와 가사가 귀에 내리꽂는다.

    아직은 비주류인 한국 인디 음악 씬 안에서 첼로, 카혼과 함께하는 포크밴드, 모노반.
    ...

    포크씬의 새로운 움직임

    통기타와 첼로가 양쪽에서 서로 으르렁대며 자신들의 끼를 발산하고 그 가운데 드럼을 대신하는 카혼이 함께한다. 그 다소 생소한 조합의 연주 위에 day1의 무덤덤한 목소리와 가사가 귀에 내리꽂는다.

    아직은 비주류인 한국 인디 음악 씬 안에서 첼로, 카혼과 함께하는 포크밴드, 모노반.
    언뜻보면 쉽게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구성으로 함께 음악을 완성해가는 모노반은 단연코 한국 포크씬에 새로운 얼굴이 될 것이다.
    더욱이 이들이 대중과의 소통을 멀리한 채 그저 음악적 ‘실험’만을 하는 것이 아닌 많은 이들과 의 공감을 이끌어 낸다는 데에 더 의미가 있다.
    때로는 감미롭게 때로는 사납게 몰아치는 모노반의 첫 ep [유령선]은 이들이 가진 ‘색’과 ‘방향’을 그 무엇보다 잘 보여준다.

    흥겨운 포크리듬 위에 시니컬한 가사의 첫 트랙 ‘유령선’, 디테일한 첼로의 편곡과 보사노바 리듬의 기타와 카혼이 잘 어우러진 2번 트랙 ‘Dandelion’, 다소 서정적이지만 솔직 담백한 가사가
    인상적인 세번째트랙 ‘무슨 요일’, 탁월한 곡 구성과 코드진행으로 듣는 이의 귀를 사로잡는 네번째 트랙 ‘TuTuTu’, 이별한 사람의 아프지만 무덤덤한 심정을 절제된 단어들로 듣는 이와 공감 할 수 있는 마지막 트랙 ‘당연히 안 괜찮지’. 이렇게 다섯 곡이 모여 모노반의 첫걸음이 되는 이번 앨범은 당신에게 편안하지만 색다른 사운드와 느낌으로 스며들 것이다.

    앨범소개 더보기

    수록곡

    1CD (5)

    유령선 앨범 수록곡
    번호 곡정보 / 곡명 아티스트 추천 담기 영상 다운로드 원음
    1

    모노반

    MP3
    2

    모노반

    MP3
    3

    모노반

    영상이 없습니다.
    MP3
    4

    모노반

    영상이 없습니다.
    MP3
    5

    모노반

    MP3

    이 앨범의 아티스트

    모노반

    모노반

    남성 | 그룹

    가요 > 포크, 인디뮤직

    The Ocean

    청산별곡 (靑山別曲 Blue Mountain Breakup)

    행진가 (March)

    Dandelion (Album Ver.)

    The Ocean

    이 아티스트의 다른앨범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