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net Search 닫기
  • CHEEZE 1.5집 PLAIN

  • TODAY3 | 통계

앨범소개

CHEEZE 1.5집 PLAIN - 앨범 이미지

아티스트 CHEEZE

발매일 2015.05.13

앨범종류 정규|1CD

음악장르 가요 > 인디뮤직

기획사 인넥스트트렌드 / 뮤직램프

유통사 CJ E&M MUSIC

    꾸밈없이 있는 그대로의 CHEEZE로 돌아왔다
    CHEEZE [Plain] 1.5집 Album 발표.

    2013년4월, 세련된 어반 팝스타일의 곡으로 채워진 정규 1집 <Recipe!>를 발표하고 7장의 싱글을 발매한 CHEEZE가 신선하고 담백한 사운드의 새 앨범, 1.5집 [Plain]을 들고 돌아왔다.
    <...

    꾸밈없이 있는 그대로의 CHEEZE로 돌아왔다
    CHEEZE [Plain] 1.5집 Album 발표.

    2013년4월, 세련된 어반 팝스타일의 곡으로 채워진 정규 1집 <Recipe!>를 발표하고 7장의 싱글을 발매한 CHEEZE가 신선하고 담백한 사운드의 새 앨범, 1.5집 [Plain]을 들고 돌아왔다.

    누구나 겪는 그리고 견뎌야 하는 것에 대해 솔직하고 숨김없는 감정을 있는 그대로 담고 있다는 의미로 ‘Plain’이다. 이번 앨범은 ‘구름’과 ‘달총’, 오직 둘 만의 색깔로 만들어져 더욱 깊이가 있다. 총 10곡이 수록되었는데 5개의 신곡과 기 발표 된 싱글 중 5곡을 선별, 리마스터링하여 수록함으로써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앨범의 타이틀곡 ‘모두의 순간’은 내가 힘들 때 옆에서 같이 슬퍼해주고 다독여주던 사람이 어느 날 그때의 나와 같은 힘든 순간이 왔을 때 해주고 싶은 말들과 마음을 담은 곡이고 이번 [Plain]앨범으로 팬들에서 건네는 CHEEZE의 메시지를 대표하는 곡이다.

    CHEEZE의 멤버들은 1집앨범 발매 이후 지난해 12월까지 7곡의 싱글를 발표 하면서 기리보이, 이한철, 최초이, 바스코, 써니힐, 앤댑, B1A4 등의 앨범에 프로듀서 및 작.편곡, 보컬 피처링으로 참여 하면서 음악 활동을 이어가고 있었고 이번 본인들의 1.5집[Plain]발표를 기점으로 CHEEZE활동에 보다 집중할 계획이다. 오는 6월 21일 홍대 벨로주에서 CHEEZE의 1.5집[Plain]앨범 발매기념공연이 열린다.

    1. Madeleine Love

    설렘의 첫 단계에서의 남녀, 한창 모든 것이 아름답게 보일 때, 기분 좋은 하루의 시작에서의 두 남녀의 입장을 그려낸 곡이다. 연하고 작고 가벼운 스펀지케이크 마들렌을 아직은 작고 가벼운 설렘의 시작의 의미로 비유했으며 경쾌한 랙타임의 리듬이 돋보인다.

    2. 일기예보

    사랑하는 사람에게 마음을 미리 알림. 오묘하게도 여름에 한 사랑은 강렬하고 사계절 내내 추억하게 만들며 그 뜨거웠던 순간을 다시 기다리게 만든다. 그런 의미로 여름을 상징하는 레게리듬으로 시원하게 표현했으며, 허밍과 함께 나오는 부분은 팝 리듬으로 해결감을 주었다.

    3. 모두의 순간

    누구나 걱정 많고 힘들고 아픈 순간이 있다. 그런 때면 옆에 누가 있는 지가 중요하다. 내가 힘들 때 옆에서 나와 같이 슬퍼해주고 날 다독여주고 위로해주던 사람이 나와 똑같이 힘든 그런 순간이 왔을 때 그 때 내가 받았던 것과 같이 해주고 싶은 말들과 마음을 담은 곡이다. 희망과 같은 밝은 느낌의 라틴 리듬으로 표현하였다.


    4. Romance

    한 때는 아름다웠던 로맨스도 지독한 악몽이 될 수 있다. 더 이상 생각하고 싶지 않았던 이별과 사랑의 기억들이 밤마다 가위처럼 날 짓누르고 혼란스럽게 만든다는 내용의 스탠다드 재즈 뉘앙스 풍의 곡이다.


    5. 퇴근 시간

    수많은 사람들 속 스스로 수고했던 하루일과를 끝내고 집으로 돌아가는 길. 바라지 않던 혼자가 되었을 때, 혹은 바라던 온전한 나만의 시간이 생겼을 때 왜인지 모르게 밀려오는 공허함과 외로움에 사무치는 날이 있다. 나한테만 안 좋은 일이 생기는 날처럼 느껴질 때 말이다. 오늘 하루만큼은 그동안 참아왔던 속에 담아놓았던 것들을 털어내 보세요.

    06. Ticket

    반복되는 일상, 매일 나를 무기력하게 만드는 일들 다 던져놓고 누군가와 함께 어디로든 떠나보고 싶은 모든 이들을 위한 곡이다. 경쾌하고 즐거운 분위기의 사운드가 인상적이다.

    07. Mystery Girl

    새벽 1시, 밤같이 어둡지만 보석처럼 빛나는 그녀는 우리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게하기 충분하다. 어딘가 미스테리한 여성의 뒤를 살금살금 쫓아가는 남자들의 마음과 유유히 그런 자리를 피해가는 듯한 여자의 도도함을 극적으로 표현한 곡이다.

    08. Balloons

    공기로 가득차있지만 잡고있지 않으면 놓칠 수 있는 풍선. 어린 시절 손가락에 걸어 함께 걸어다니던 풍선을 놓쳐버렸던 기억처럼 이미 손을 떠난 사랑을 사라질 때까지 바라보는 연인의 아쉽고 안타까운 시선을 노래한다. 애절하지만 또는 담담한 사운드의 표현이 치즈의 색깔을 더 돋보이게 한다.

    09. Room #501

    비어있는 잔, 붉게 피어오른 볼, 부드럽게 열리는 문, 그 문을 밀고 들어오는 그 사람. 아찔한 상상을 하게 만드는 하루의 끝과 시작을 이야기하는 곡. 그루브한 비트와 기타, 가사. 치즈만의 빈틈없는 사운드는 귀를 눅눅히 적신다.

    10. Pinocchio(피노키오)

    재즈 풍의 감미로운 피아노 선율 위에 얹혀지는 부드러운 목소리의 충고. 피노키오의 거짓말처럼 자신의 일엔 늘 나 몰라라 하듯이 사는 누군가에게 스스로의 행동을 돌아볼 수 있게끔 일깨우는 이야기로 꾸며진 곡이다.


    앨범소개 더보기

    수록곡

    1CD (10)

    CHEEZE 1.5집 PLAIN 앨범 수록곡
    번호 곡정보 / 곡명 아티스트 추천 담기 영상 다운로드 원음
    1
    영상이 없습니다.
    MP3
    2
    영상이 없습니다.
    MP3
    3
    영상이 없습니다.
    MP3
    4
    영상이 없습니다.
    MP3
    5
    영상이 없습니다.
    MP3
    6
    영상이 없습니다.
    MP3
    7
    영상이 없습니다.
    MP3
    8
    영상이 없습니다.
    MP3
    9
    영상이 없습니다.
    MP3
    10
    영상이 없습니다.
    MP3

    이 앨범의 아티스트

    치즈(CHEEZE)

    치즈(CHEEZE)

    혼성 | 그룹

    가요 > 댄스, 랩/힙합

    Perhaps Love (사랑인가요) (Prod. By 박근태)

    Madeleine Love

    I Still

    Mood Indigo

    좋아해(by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