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티스트 프로필

아티스트 프로필 이미지

활동연대 1980, 1990, 2000, 2010

출생 1961.09.27 | 한국

활동유형 여성| 솔로 | 보컬

활동장르 가요 > 트로트

데뷔 1981 |쌍쌍파티 (Remake) |무정한 그 사람

아티스트 리뷰

  • 주현미 
  • 주현미는 한국 화교 3세로, 한성화교소학교를 거쳐 중앙대학교 약학과를 졸업했다. 중학교 2학년때 기념음반 《고향의 품에》를 취입했으며 1981년에 강변가요제에서 입상한 경력이 있다(곡명: 이 바다 이 겨울 위에서, 중앙대 약대 음악 그룹 진생라딕스). 약대를 졸업하고 약사로 개업하여(한울약국) 약사로 활동하던 당시 작곡가 정종택의 권유로 1984년에는 김준규와 함께 메들리 음반 쌍쌍파티를 취입하고 '쌍쌍파티'의 대히트로 전국적으로 유명해졌다. 이를 계기로 1985년 〈비 내리는 영동교〉라는 곡으로 공중파 정식 데뷔를 하며 여약사 가수로 화제가 되었다.

    중국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나 화교였던 그는 1988년에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의 기타리스트이자 락그룹 엑시트의 보컬이었던 임동신과 결혼한 후 한국 국적을 취득했으며, 그해 발표한 〈신사동 그 사람〉이 인기를 끌면서 가수왕에 올랐다.

    화교 출신이라는 독특한 배경과 약사라는 그만의 경력은 그를 새로운 이미지로 각인시키는 계기가 되었으며, 같은 시기에 인기를 끈 심수봉의 애절한 이미지와는 차별화된 밝고 경쾌한 이미지와 깨끗한 목소리 톤 또한 독자적인 팬층을 구축하는 요인이 되었다.

    계속해서 후배들과의 음악적인 교류로 신선함을 주고 있으나 전통 가요 장르의 틀에서는 크게 벗어나지 않는다. 2008년에는 조PD, 작곡가 윤일상과 함께 발표한 힙합과 트로트의 퓨전곡인 〈사랑한다〉가 큰 사랑을 받았으며, 2009년에는 소녀시대 서현과 함께 〈짜라자짜〉라는 세미 트로트곡을 발표하기도 해 화제가 되었다.

    대표곡
    〈비 내리는 영동교〉 1985년
    〈첫정〉 1986년
    〈눈물의 부르스〉
    〈내 마음 별과 같이〉 1987년
    〈신사동 그 사람〉 1988년
    〈짝사랑〉 1989년
    〈잠깐만〉 1990년
    〈추억으로 가는 당신〉 1991년
    〈또 만났네요〉 1992년
    〈러브 레터〉 2000년
    〈정말 좋았네〉 2003년
    〈어허라 사랑〉 2006년
    〈사랑한다〉 2008년
    〈짜라자짜〉 2009년
    〈그 다음은 나도 몰라요〉 2010년
    〈청풍명월〉

유사아티스트

나훈아

나훈아

한국 | 남성 | 솔로
이미자

이미자

한국 | 여성 | 솔로
전미경

전미경

한국 | 여성 | 솔로
임주리

임주리

한국 | 여성 | 솔로
김지애

김지애

한국 | 여성 | 솔로
최진희

최진희

한국 | 여성 | 솔로
문희옥

문희옥

한국 | 여성 | 솔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