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티스트 프로필

아티스트 프로필 이미지

활동연대 1980, 1990, 2000, 2010

출생 1965.12.13 | 한국

활동유형 남성| 솔로 | 보컬,작곡,작사,편곡,프로듀서

활동장르 가요 > 발라드, 락

데뷔 1989 |B.C 603 |텅 빈 마음

활동이력 이오공감, 확돈  활동이력 더보기

아티스트 리뷰

  • 이승환 
  • 이승환은 1989년 「B.C 603」으로 가요계에 데뷔, 발라드와 록 성향의 곡들을 위주로 폭넓은 라이브 활동과 앨범에 대한 아낌없는 투자를 하며 오랜 기간 수많은 고정팬을 확보해온 대표적인 솔로 아티스트이다. 이승환에게 흔하게 붙는 수식어는 '라이브의 제왕'이다. 이는 이승환이 라이브에서 노래를 가장 잘하는 가수라는 것보다는 스테이지 매너와, 라이브의 컨셉, 공연을 통해 청자에게 주는 만족이 그 어느 가수보다도 뛰어난 점을 가리킨다고 생각된다. 그만큼 그는 라이브에 유난히 강한 집착을 보이고 있으며 일본의 대표적인 팀인 안전지대가 보여준 화려하고 짜임새 있는 공연으로부터의 영향이라고 한다.



    그는 1집부터 사실상 고정팬들을 확보, 안정적인 작품 활동을 했는데, 그의 데뷔 앨범은 파트너인 오태호와 함께 전체의 앨범을 <텅빈 마음>, <가을 흔적>, <기다린 날도 지워질 날도>와 같은 러브 발라드 위주로 구성한 매우 가볍고, 여성적인 성향의 작품이었다. 이러한 느낌은 2집인 「Always」(1993)에도 이어지는데, <너를 향한 마음> 등 여전히 발라드를 위주로 팬들에게 어필하고 있다. 변화의 흐름도 감지가 되는데 라이브 공연의 단골 레퍼토리인 최희준의 <하숙생>을 록으로 편곡, 앨범에 수록한 것은 색다른 시도였다. 그는 여전히 크고 작은 라이브를 통해 점점 입지를 넓혀 나갔고, 그다지 수지가 맞지 않을 법한 라이브 앨범도 발매했으며 3집이라고는 애매한 2.5집 형식의 비정규작 「25공감」(1993)을 발표했다. 작곡가 오태호와 함께 LP의 한 사이드(side)씩을 책임지는 독특한 형식의 구성이었다.



    하지만 그의 음악에 변화가 생기고 본격적으로 이승환다운 사운드가 들리기 시작한 것은 역시 정규 3집인 「My Story」(1994)부터였다. 이 앨범에서 그는 오랜 동료라고 할 수 있는 오태호와 작업하지 않고 김광진, 정석원, 박용준, 조규만 등의 새로운 음악인들의 손에 자신의 음악을 맡기는데 결과적으로는 대성공이었다. 당시 이 네 명의 음악인은 한창 새로운 사운드적 실험과 작곡법을 발전시키고 있던 중이었는데 그런 다양함과 풋풋함이 이승환의 목소리와 함께 적절히 맞물려 있다. 오태호와 함께 하던 소박한 스타일의 음악 제작 방식에서 벗어나 보다 스케일이 큰 사운드를 모색하게 된 것은 단순히 그가 '더 많은 돈을 투자할 수 있어서'이기도 하지만 음악과 창법에 대한 인식이 조금 바뀌기 시작했다고도 볼 수 있다. 그 총체적인 결과물이 바로 그의 솔로 4집이자 그가 처음으로 대규모의 투자를 감행, 스케일이 큰 앨범으로 탄생한 「Human」(1995)이었다.



    이 앨범에서 그는 자신의 음악파트너로 정석원을 택해 공동 프로듀스했고, 김동률이 타이틀곡인 <천일동안>과 <다만> 등 앨범 내에서 주축을 이룬 곡들을 써냈으며, 데이빗 캠벨(David Campbell)이라는 미국의 유명 프로듀서와 해외의 세션진들에게 연주를 맡겼다. 그 결과 이전의 앨범보다는 훨씬 이국적이고 세련되며, 다양한 장르가 담긴 앨범이라고 말할 수 있게 되었는데 바로 이러한 제작방식이 그의 7집까지도 계속 이어지고 있다.



    「Human」의 파트너가 정석원이었다면 그의 5집인 「Cycle」(1997)의 파트너는 당시 토이(Toy)로 떠오르던 음악 감독인 유희열이었다. 이승환은 이처럼 폭넓은 인맥을 무기로 아낌없는 투자를 감행, 남들보다 먼저 좋은 음악인들의 전성기적 감성을 자신의 것과 조화시켜 나갔는데 5집 앨범은 4집에 이어 유난히도 들을 거리가 많고 라이브나 기타 활동에 있어서도 모범적인 성공케이스로 기록될 만한 앨범이었다. <가족>, <애원>, <붉은 낙타>이 연이어 히트했고, 전국 순회 라이브는 대성황을 이루었다.



    그는 4, 5집의 성공을 발판으로 자신만의 세계를 구축, 팬과 함께 하는 복합적인 음악 활동을 기획하는데 자신의 기획사인 '드림 팩토리(Dream Factory)'의 규모를 늘렸고, 자신만의 녹음실을 갖추고 많은 실력파 음악인들을 영입했을 뿐 아니라 팬 서비스적인 앨범인 「유치뽕」, 「His Ballade」를 기획했다. 그 와중에 나온 앨범이 그의 6집인 「The War In Life」(1999)이다. 유희열, MGR 등의 곡을 포함한 다양한 장르의 모음집이라는 점은 이전의 앨범과 크게 다르지 않았지만 보다 공격적인 느낌을 주었고 심각하며 난해한 편곡 스타일을 꾀했다. <그대는 모릅니다>, <당부> 등의 히트곡이 있었지만 예전만큼의 대중적 인기는 아니었고, 고정팬을 대상으로 자신이 펼치고 싶은 음악을 한다는 느낌이었다.



    그리고는 또다시 라이브 앨범「무적전설(無敵傳設)」과 드림 팩토리 특별 앨범「Long Live Dreamfactory」가 이어졌다. 대중성과 음악성의 조화, 난해한 것과 쉬운 것 사이의 고민을 계속하던 이승환은 결국 이 두 가지를 나누어 출반하기로 결심한다. 그것이 바로 2001년 발표한 두 장짜리 앨범 「Egg」(2001)이다. 실험적이고 괴팍한 곡들과 쉬운 곡들을 서로 다른 한 장의 CD안에 담는 이 같은 시도는 전체적으로 통일된 인상을 주기는 어려웠지만 그의 음악적 욕심을 채우는 동시에 <사랑할까요> 같은 곡을 히트 시키며 어느 정도 성공적인 앨범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되었다고 할 수 있다.



    더불어 대한민국 최초로 앨범과 콘서트에 개별 타이틀을 작성했다.

    또한 이승환은 2007년 4월 6~7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패서디나 시빅 오디토리움 (Pasadena Civic Auditorium)에서 단독 콘서트를 열었다.

활동이력

활동이력
그룹 멤버 발매앨범
2.5.共.感 - 앨범
2.5.共.感
1992.06.01

유사아티스트

윤종신

윤종신

한국 | 남성 | 솔로
김광진

김광진

한국 | 남성 | 솔로
신해철

신해철

한국 | 남성 | 솔로
이정봉

이정봉

한국 | 남성 | 솔로
유영석

유영석

한국 | 남성 | 솔로
오태호

오태호

한국 | 남성 | 솔로
이수영

이수영

한국 | 여성 | 솔로

유사아티스트

오태호

오태호

한국 | 남성 | 솔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