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엔플라잉, "FT아일랜드 씨엔블루 롤모델..슈퍼밴드가 목표"

등록일|2018.01.04

  • Writer : 고수진


밴드 엔플라잉(이승협 권광진 차훈 김재현 유회승)이 롤모델로 FT아일랜드와 씨엔블루를 꼽았다.

엔플라잉은 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상마당 라이브홀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더 핫티스트 : 엔플라잉(THE HOTTEST : N.Flying)' 쇼케이스에서 "슈퍼밴드가 되고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어 "FT아일랜드와 씨엔블루 선배님들처럼 자신만의 음악을 하고싶다. 정말 존경하는 그룹"이라고 강조했다.

엔플라잉은 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미니앨범 '더 핫티스트 : 엔플라잉(THE HOTTEST : N.Flying)'의 전곡 음원과 타이틀곡 뮤직비디오를 공개를 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사진 출처=eNEWS DB 

 

이 기사는 enews 에서 제공하였습니다.
고수진|기자